따듯한 동행

회원마당 2021. 11. 25. 12:34


 

따듯한 동행
-후원장터를 바라보며-


노랑 은행잎이 하나둘
바람에 흩날리던 어느 가을 날
훈훈함이 가득한 공간이 되어 
왁자지껄 소란스럽지 않게 천천히
그리고
마음껏 서로를 다독이며 하나하나 물건을 챙길 때
너와 나 따듯함이 물씬 풍긴다.


누구랄 것도 없이 그렇게 서로를 위하고 아껴가며
온 정성을 다해 시작한 장터는 노랑 은행잎처럼
바람결에 하나둘 흩어져 각자의 품에 안긴 채
따듯한 온기로 남는다.
다음을 약속이라도 하듯 우리는 서로를 보듬는다
혼자가 아니기에 이룰 수 있는 것들이 
행복한 동행으로 가는 지름길인 것이다.


글 김순옥 (익산참여연대 운영위원, 익산지역아동센터장)

- 이글은 익산참여연대 소식지 참여와자치 96호 여는시에 실린글입니다.

'회원마당'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따듯한 동행  (0) 2021.11.25
책익는 마을 모임결과  (0) 2021.11.19
10월 후원 고맙습니다  (0) 2021.11.19
11월 생일달력  (0) 2021.11.19
11.16 공개강좌 신청하세요  (0) 2021.11.09
9월 후원 고맙습니다  (0) 2021.10.20
Posted by 사용자 익산참여연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단체소개 | 후원하기 | 찾아오는 길 | 관리자 | 글쓰기

사업자등록번호 403-82-60163 | 공동대표 이학준 황치화 (54616)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307 (모현동1가)

전화 063-841-3025 | 메일 ngoiksan@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