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희의 시낭 - 갑진년 새해를 시작하며

운영자
2024-02-29
조회수 88

영희의 시낭(1) - 갑진년 새해를 시작하며


2024년에는 이영희 편집위원의 따듯하고 위로가 되는 목소리로 김순옥 편집장의 여는시를 낭송해 찾아갑니다. 처음이라 많이 수줍어 하시는데 관심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익산참여연대


공동대표  황치화, 장시근

사업자등록번호  403-82-60163

주소 54616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307(모현동 1가)

이메일  ngoiksan@daum.net

대표전화  063-841-3025


ⓒ 2022 all rights reserved - 익산참여연대